top of page

인간의 본능이 포커에 미치는 효과 파트2 : 틸트


인간은 모든 재화에 대한 관성의 영향을 받습니다. 관성은 새로운 변화에 저항하고 현 상태를 유지하려는 성질을 말합니다. 이 관성은 주식, 암호화폐, 부동산 등 재화의 변동성에 대한 인간의 반응으로 나타나며, 이는 포커 게임에도 적용됩니다. 재화가 상승할 때는 보수적인 태도로 자산을 보존하려 하지만, 하락할 때는 본전심리가 발동하여 무리한 결정을 내리게 됩니다.



포커 틸트


포커에서의 관성도 마찬가지입니다. 포커 게임에서의 칩은 재화가 가진 관성을 담고 있으며, 특히 토너먼트에서 스택의 변동은 플레이어의 심리에 큰 영향을 끼칩니다. 스택이 증가할 때와 감소할 때의 심리 상태는 크게 다르며, 이는 플레이어의 플레이 스타일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예를 들어, 게임 초반에 칩을 많이 잃은 뒤 더블업으로 회복한 플레이어와, 많은 칩을 가진 상태에서 크게 잃고 스택이 줄어든 플레이어는 같은 크기의 스택을 가졌어도 마음가짐이 다릅니다. 전자는 안도감과 자신감으로 플레이를 계속할 수 있지만, 후자는 신속히 본래 상태로 돌아가기 위해 위험한 결정을 내리기 쉽습니다.


자포자기 상황도 흔히 발생합니다. 우세한 패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불리한 결과에 직면했을 때 자신을 컨트롤하지 못하고 포기하는 상황이 이에 해당합니다. 이러한 상황에서는 'Chip and Chair'라는 포커 격언을 상기해야 합니다. 단 하나의 칩과 의자가 남아있다면 게임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이론을 바탕으로 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이는 태도가 필요합니다. 예를 들어, A-A 대 K-K의 프리플랍 상황에서 졌다고 해도, 장기적으로는 올바른 결정이었다고 인식하고 결과를 받아들여야 합니다. 또한, 잘못된 결과에도 불구하고 올바른 결정을 했다면 스스로를 칭찬하는 태도가 필요합니다.



틸트는 무었인가?


틸트 상황에서는 이론적으로 상황을 해석해도 감정적으로 받아들이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이때는 역으로 생각하여 마음을 다스리거나, 일정 수준 이하의 핸드는 폴드하며 심리적 안정을 되찾는 전략이 필요합니다. 결국, 꾸준히 노력하면 멘탈적으로 강해지며, 어떤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는 태도가 중요합니다.

이러한 심리적 관리는 포커뿐만 아니라 모든 분야의 결정과 행동에 중요합니다. 결과가 좋지 않을 때는 과정을 되돌아보며, 더 나은 결정을 내리기 위한 자기 성찰이 필요합니다. 오래된 포커 격언처럼, '한 장의 칩과 의자가 있다면 아직 게임은 끝나지 않았다'는 마음가짐으로 끝까지 최선을 다하는 것이 포커에서 성공의 열쇠입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